[8월 넷째주]대경대...다르다는 것이 진정한 가치다
[8월 넷째주]대경대...다르다는 것이 진정한 가치다
  • 유진희 기자
  • 승인 2011.08.29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선일보 8월24일 건국대 광고

 

▲문화일보 8월25일 건국대 광고

 

▲동아일보 8월24일 경주대 광고

 

▲조선일보 8월24일 고려대 국제대학원 광고

 

▲경향신문 8월25일 광운대 광고

 

▲조선일보 8월25일 대경대 광고

 

▲조선일보 8월24일 덕성여대 평생교육원 광고

 

▲조선일보 8월24일 동국대 광고

 

▲문화일보 8월25일 동덕여대 광고

 

▲경향신문 8월24일 동명대 광고

 

▲경향신문 8월25일 동아인재대 광고

 

▲한겨례 8월24일 서강대 광고

 

▲경향신문 8월24일 서울시립대 광고

 

▲조선일보 8월24일 세종대 광고

 

▲동아일보 8월23일 영진전문대학 광고

 

▲조선일보 8월24일 이화여대 광고

 

▲문화일보 8월25일 한신대 광고

 

▲동아일보 8월24일 한양대 사회교육원 광고

 

▲조선일보 8월24일 서울대 경영대학 광고

 

▲동아일보 8월25일 상명대 평생교육원 광고

 

 ♥사진을 클릭하면 확대된 이미지가 나옵니다

8월 넷째주에는 지난 주 잠시 주춤했던 2012학년도 수시모집 광고가 다시 주를 이뤘다.

경주대와 서울시립대는 광고에 총장을 모델로 내세워 2012학년도 수시모집 광고를 선보였으며, 광운대는 21세기가 스마트 시대라는 것에 소재삼아 '승리의 스마트 광운'이라는 카피와 함께 수시모집 광고를 게재했다.

건국대는 교수를 모델로 내세워 수시모집을 하는 같은 광고를 몇주동안 연이어 보여주고 있다.

동덕여대와 동명대는 책을 소재로 삼아 학구적인 분위기를 살렸으며, 한신대는 '작은 나눔을 통해 큰 변화를 키워가는 대학'이라는 카피로 대학을 홍보하며 수시모집 광고를 냈다.

이외에 고려대 글로벌 CEO과정, 동국대 부동산 전문 강좌 수강생 모집, 세종대 평생교육원 학점은행제 신입생 모집, 한양대 사회교육원 신입생 모집 등 다양한 광고들이 눈에 띄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