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여름방학부터 예일대 등 미국 명문대에 재학생 파견
경북대, 여름방학부터 예일대 등 미국 명문대에 재학생 파견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9.03.15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U 차세대 글로벌 우수인재 양성’ 프로그램 추진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경북대학교(총장 김상동)가 올해 여름방학부터 예일대, 위스콘신대, UC버클리대 등 미국 명문대에 재학생을 파견하는 ‘KNU 차세대 글로벌 우수인재양성’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KNU 차세대 글로벌 우수인재양성’은 학생들에게 해외 명문대 수학 기회를 제공해 글로벌 인재로서 역량을 강화하기 마련된 프로그램으로 경북대는 참가에 소요되는 경비(프로그램 및 기숙사비) 전액을 지원한다.

미국 예일대, 위스콘신대, UC버클리는 세계대학평가 랭킹 50위권 이내의 명문대학이다.

경북대는 2월 영어와 인성·태도 면접을 통해 예일대 17명, 위스콘신대 20명, UC버클리 30명 등 총 67명을 선발했다. UC버클리에 파견되는 학생 중에는 올해 입학한 신입생 5명도 포함됐다.

선발된 학생은 파견 전까지 경북대가 제공하는 자체 프로그램에 참가한 뒤 7월부터 파견돼 학교별로 4주에서 6주간 썸머스쿨 프로그램을 이수하게 된다.

탁원영 경북대 국제교류처장은 “세계 우수 인재들이 수학하고 있는 명문대 교육 현장에서 공부할 수 있는 기회를 통해 우리학생들이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고자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