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사이버대, 2018학년도 전기학위수여식 개최
경희사이버대, 2018학년도 전기학위수여식 개최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9.02.28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사 1426명, 석사 36명 총 1462명 학위 수여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경희사이버대학교는 지난 23일 경희대 서울캠퍼스 평화의 전당에서 2018학년도 전기학위수여식(졸업식)을 열었다.

이번 학위수여식에서는 학사 1426명, 석사 36명이 학위를 수여받았다. 경희사이버대는 개교 이래 총 학사 2만7681명, 석사 415명 학위 수여자를 배출했다.

이번 학위수여식은 사회자 신봉섭 교무처장의 개식선언을 시작으로 ▲총동문회장 축사 ▲우수졸업자 시상 및 학위수여 ▲졸업식사 ▲졸업생 대표 연설 ▲축하공연 등 순서로 진행됐다.

박원일 총동문회장은 “자신의 뚜렷한 목표를 갖고 도전할 때 작은 불행과 불안은 사라지고 행복과 행운이라는 더 발전된 곳으로 나아간다”고 전했다.

이어 김혜영 총장직무대행은 “그동안 대학에서 배운 지식과 경험을 토대로 여러분에게 주어진 과업들을 수행함에 있어 이전보다 더 넓은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길 바란다”며 “졸업 후에도 모교 발전에 지속적 관심과 사회 곳곳에서 ‘경희’의 자부심이 돼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번 학위수여식에서 총장상은 보건의료관리학과(구 공공서비스경영학과) 이광준 씨가 수상했으며 우수학위논문상에는 관광레저항공MBA 한필규(12학번) 씨, 미디어문예창작전공 김성진(16학번) 씨, 글로벌한국학 김은혜(16학번) 씨가 받았다.

총장상을 수상한 이광준 씨는 “토론방을 통해 학우들과의 공감대 형성 및 의견을 공유할 수 있어 학업에 매진할 수 있었다”며 “교수님들께서 주말 늦은 시간까지 이메일로 소통하며 자세하게 답변해주셔서 무사히 졸업할 수 있었고 경희사이버대 교수님들의 열정이야말로 최고의 학사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팝페라 그룹 포마스(FOR MAS)의 축하공연이 진행됐다. 팝페라 그룹 포마스는 이재원 김용호, 박요셉으로 구성된 그룹이며 JTBC ‘팬텀싱어’, SBS ‘판타스틱 듀오’ 등 화려한 방송 이력과 국내외 많은 경험을 갖고 있다.

졸업생 및 가족, 지인, 동문은 포마스의 ‘We are the champion’ 공연과 박요셉의 ‘걱정말아요 그대’ 공연을 감상했다.

한편 졸업식에는 최고령 졸업생 사회복지전공 신춘현(15학번, 74세) 씨와 최연소 졸업생인 외식조리경영학과 요시오카애미(15학번, 21세) 씨가 참석했다.

최고령 졸업생인 신춘현 씨는 “고희를 넘긴 나이에 젊은이들과 학업을 지속하기에는 어려움이 많았다”며 “하지만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정보를 얻게 돼 학업에 집중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 후에는 학과(전공)별로 학위수여식이 진행됐다. 졸업생들은 대학생활 동안 가르침을 준 교수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으며 재학생 및 가족, 지인, 동문들은 졸업생들을 축하하며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