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원대, 문화예술 메카로 새롭게 도약
서원대, 문화예술 메카로 새롭게 도약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9.02.07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예술강사지원사업 운영기관 선정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서원대학교(총장 손석민)가 교육부와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2019 학교예술강사지원사업’의 운영기관으로 선정됐다. 사업비는 총 43억 규모에 이른다.

운영기관 선정에 따라 서원대는 앞으로 충북지역 초·중·고교와 특수학교 등 360여 곳에 국악, 연극, 영화, 무용, 만화·애니메이션, 공예, 사진, 디자인 등 8개 분야 260여 명 전문예술강사를 배치하고 기본교과와 창의적 체험활동 등 예술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서원대는 성공적 사업 수행을 위해 서원문화예술교육원을 설립하고 전공교수인 김혜진 교수(음악), 홍혜전 교수(무용), 권준호 교수(디자인) 등이 참여한 각 분야 전문가 그룹을 활용해 지원체계를 구축했다.

아울러 교육현장에서 수고하는 예술강사들의 애로사항 청취를 위해 예술강사를 중심으로 구성되는 실무위원회를 꾸리고 빠른 시일 내 간담회를 열 예정이다.

김영미 사업총괄책임자는 “충북지역의 문화예술 저변 확대를 위해 대학의 인프라를 활용해 폭넓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예술강사들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예술교육과정의 질적 수준을 한층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학교예술강사지원사업은 오는 3월부터 본격적으로 시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