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 제7회 ABRN 국제학술대회 연다"
"중앙대, 제7회 ABRN 국제학술대회 연다"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9.01.31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서울캠퍼스에서 동아시아 최초로 열려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중앙대학교(총장 김창수)가 2020년 제7회 Asian Borderlands Research Network(이하 ABRN) 국제학술대회 개최기관으로 선정됐다.

ABRN은 아시아의 접경공간을 연구하는 전 세계 학자들이 연구 성과를 교류하는 격년제 국제학술대회다. 해당 학술대회는 네덜란드 교육부가 설립했으며 레이던대학교(Leiden University)가 운영하는 IIAS(International Institute for Asian Studies)와 아시아 파트너가 공동으로 주관하고 있다. 2018년 키르기스스탄에서 제6회 학술대회가 열렸으며 2020년 동아시아 최초로 중앙대 서울캠퍼스에서 열릴 예정이다.

중앙대 접경인문학연구단(단장 차용구) 관계자는 “ABRN 국제학술대회는 아시아를 통상적으로 구분해왔던 지역개념을 벗어나 아시아 접경공간의 역사와 현재를 다각도로 살펴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접경공간에 대한 연구 교류를 활성화하고 저변 확대를 위해 더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