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공무원들 "내 자녀는 수도권 고교에"
세종 공무원들 "내 자녀는 수도권 고교에"
  • 신효송 기자
  • 승인 2019.01.21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부처 재직자 자녀 중 세종소재 재학생은 46%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세종에 근무하는 중앙부처 공무원 절반 이상이 자녀를 수도권에 두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육워원회 김해영 의원(더불어민주당)이 세종 16개 부처로부터 제출받은 ‘직원 자녀 고등학교 재학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18년 8월 기준 해당 기관 재직자 자녀 1149명 가운데 세종소재 고교 재학생은 525명(46%)에 불과했다.

부처별 현황을 보면 △인사혁신처가 47명 중 8명(17%)로 가장 낮았으며 △고용노동부 88명 중 24명(27%) △문화체육관광부 48명 중 17명(35%) △기획재정부 123명 중 45명(37%) △국가보훈처 53명 중 20명(38%) △보건복지부 91명 중 36명(40%) △환경부 85명 중 36명(42%) △국민권익위원회 60명 중 27명(45%) △산업통상자원부 113명 중 51명(45%) 등 세종시를 계획할 당시 세웠던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75%)을 제외한 나머지 세종 부처 재직자 자녀 다수가 세종 이외의 고등학교에 재학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김해영 의원은 “세종 관내의 고등학교는 학생 수용이 충분히 가능하지만, 세종에 근무하는 중앙부처 공무원 절반이상이 자녀를 수도권에 두고 있다. 수도권 과밀해소, 지역분권 등 국토균형발전을 위해 관계부처 공무원들이 솔선수범하는 자세가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한편 2018년 9월 기준 세종시 관내 고등학교 수용률을 보면 △일반고 67.1% △자율형고 99.8% △특목고 98.3% △영재학교 101.9% △특성화고 87.8%로 입시에 유리한 자율형고, 특목고, 영재학교는 수용률이 높은 편이나 일반고는 이보다 낮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