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수능, 남학생이 더 강했다"
"2019 수능, 남학생이 더 강했다"
  • 신효송 기자
  • 승인 2019.01.15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어·수학 성적 남녀 비교 결과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2019 수능 국어 및 수학 성적의 남녀 비교 결과, 전년 대비 남학생의 성적이 여학생에 비해 국어, 수학 모두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먼저 국어 영역은 2019 수능 1등급 인원 및 비율이 남학생 1만 3778명(55.7%), 여학생 1만 945명(44.3%)로 전년 대비(2018 수능 남 53.8%, 여 46.2%) 남학생 비율이 1.9%p 증가하고, 2등급에서는 남학생이 1만 7384명(51.5%), 여학생 1만 6383명(48.5%)으로 전년도 남학생 1만 8666명(49.8%), 여학생 1만 8836명(50.2%)과 비교해 남학생이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5등급 이내 누적 비율로는 2019 수능 국어 남학생 49.7%, 여학생 50.3%로 전년도(남 48.6%, 여 51.4%)와 비교해 남자 비율이 1.1%p 증가했고, 전체 표준점수 평균 성적으로는 2019 수능 남학생 99.1점, 여학생 100.9점으로 전년도 남학생 98.5점, 여학생 101.5점와 비교해 남녀 점수차가 전년도 3.0점차(-3.0)에서 올해 1.8점차(-1.8)로 점수차가 1.2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수학 영역(가형, 나형 합산 기준)은 2019 수능 1등급 인원 및 비율이 남학생 1만 8873명(60.8%), 여학생 1만 2170명(39.2%)으로 전년 대비(2018 수능 남 56.0%, 여 44.0%) 남학생 비율이 4.8%p 증가하고, 4등급에서는 남학생이 4만 2344명(51.8%), 여학생 3만 9343명(48.2%)로 전년도 남학생 3만 5825명(49.3%), 여학생 3만 6773명(50.7%)과 비교해 남학생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5등급 이내 누적 비율로는 2019 수능 수학 남학생 52.4%, 여학생 47.6%로 전년도(남 52.1%, 여 47.9%)와 비교해 남자 비율이 0.3%p 증가했고, 전체 표준점수 평균 성적으로는 2019 수능 남학생 100.2점, 여학생 99.8점으로 전년도 남학생 100.1점, 여학생 99.9점와 비교해 남녀 점수차가 전년도 0.1점차에서 올해 0.4점차로 점수차가 0.3점 증가했다.  

종로학원하늘교육 오종운 평가이사는 "2019 수능 난이도가 높아 남학생 성적이 여학생에 비해 비교 우위에 있었다. 통상 어려운 수능에서 남학생이 상대적으로 선전한다는 통설이 이번 2019 수능에서도 확인된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