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 ‘2018 CU산학협력EXPO 및 시민보고대회’ 성료
조선대, ‘2018 CU산학협력EXPO 및 시민보고대회’ 성료
  • 유재희 기자
  • 승인 2018.12.03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학협력 성과 부스운영·우수사례 및 성과물 시상식 등 진행

[대학저널 유재희 기자] 조선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김춘성)은 11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조선대 체육관에서 개최된 ‘2018 CU산학협력EXPO 및 시민보고대회’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그동안 LINC+사업을 통해 발굴된 우수모델과 성과를 한자리에 모아 산학협력의 비전과 흐름을 공유하고 시민들과 나누고자 하는 취지로 진행된 이번 EXPO는 대학의 사회적 역할 증대에 따라 산학협력 강화 필요성을 강조하고 대학·기업·지역사회의 연계성을 높이고, 창의적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였다.

3일간 진행된 이번 CU산학협력EXPO는 조선대 내 기관 및 센터인 △국책사업단(LINC+, BK21+, CK 등) △창업지원단 △창업보육센터 △기술사업화센터 기술지주주식회사 △공학교육혁신센터 △이노폴리스캠퍼스사업단 △스포츠산업창업교육센터 △미래사회융합대학 등과 지역기업(KT&G 상상Univ)과 가족회사 등 지역산업체도 함께 참여했다.

이번 EXPO 주요 행사로는 △조선대 산학협력 성과 부스운영 △우수사례 및 성과물 시상식 △한전채용설명회(KEPCO) △창업관련 토크콘서트 △특허전략 및 실전면접특강 등 주요강연들이 진행되었다. 또한 △2018 사업성과물 판넬 전시 △축하공연 △EXPO에 참여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김춘성 LINC+사업단장은 이번 엑스포 성과에 대해 “사범대 등 LINC+사업 비참여학과의 행사참여로 산학협력시대 인문사회계열의 참여확산방안과 진로취업에 대한 새로운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조선대 창의자산과 협업적 관계를 통한 우수사례 가능 사회적 기업을 소개하고 비영리단체와의 협업적 관계 조성에 기여하였다”고 말했다.

아울러 “광주광역시 동구청의 참여로 내년 캠퍼스도시화사업의 시작을 알리는 틀을 마련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김춘성 LINC+사업단장은 “이번 엑스포는 조선대 내의 기관 뿐 만 아니라 광주지역의 창업 관련 유관기관과 산업체, 지역민이 함께하여 취업·창업문화 확산과 산학협력의 성과를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됐다”며 “지역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우리 청년들이 미래에 대한 꿈과 희망을 갖고 나아갈 수 있도록 산학협력 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실제 산업현장에서 필요한 인력양성을 위해 맞춤형 지원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