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 바로 알기>[노루잠]
<우리말 바로 알기>[노루잠]
  • 대학저널
  • 승인 2011.07.04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루잠]


깊이 들지 못하고 자꾸 놀라 깨는 잠.

(예문 : 노루잠이 들었다 깨니 저녁이었다 추녀 밑에서 흐린 물감을 풀어

           천천히 하늘을 손질하며 오늘 하루도 문 닫을 채비를 하는 게 보였다

          도종환의 '노루잠' 중에서)


출처:국립국어원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