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예술강사 학술심포지엄’ 연다"
"한남대, ‘예술강사 학술심포지엄’ 연다"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8.11.08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술강사의 사회적 맥락 통한 소통과 융복합교육' 주제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한남대학교(총장 이덕훈)는 오는 10일 한남대 56주년기념관에서 문화체육관광부와 교육부의 공동사업인 2018 학교 예술강사 지원사업 ‘예술강사 학술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학술심포지엄은 학교예술교육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강사 개인 역량강화 도모 및 학교현장에서 이뤄지는 문화예술교육의 우수사례도 공유하며 ‘예술강사의 사회적 맥락을 통한 소통과 융복합교육’이라는 주제로 마련된다.

변상형(한남대 예술문화학과) 교수의 기조강연에 이어 이상돈(대전시교육청) 수석교사는 ‘공교육 현장의 예술교육 사례발표’, 이민호 문화예술기획자는 ‘유럽의 예술교육과 한국의 예술교육’, 엄광현(예술학) 박사는 ‘예술강사의 역할’, 정창환(소이초등학교) 교사는 ‘학교 현장에서 적용 가능한 융복합교육’, 오세섭(독립영화) 감독은 ‘예술교사로 즐겁게 오랫동안 사는 법’에 대해 학술적 연구를 기반으로 발표하게 된다.

또 발표에 이어 6명 토론자(교사, 문화예술인)는 문화예술교육에 대한 심도 깊은 토론을 하게 되며 문화예술교육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와 교육부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학교 예술강사 지원사업은 예술현장과 공교육의 연계를 통한 학교에서의 문화예술교육 활성화를 위해 예술강사들이 학교를 방문해 교사와 함께 수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재 한남대 산학협력단은 대전지역 초·중·고등학교, 특수학교 및 대안학교(교육부 인가) 등 228개 학교에 연극, 영화, 무용, 만화·애니메이션, 공예, 사진, 디자인 등 7개 분야 126명 예술강사를 배치해 학교 문화예술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덕훈 한남대 총장은 “예술강사 학술심포지엄을 통해 예술강사의 창의·인성교육 및 문화예술교육에 대한 다양하고 깊이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한남대 산학협력단 (http://sh.hnu.kr)과 대전예술문화교육사업단 (http://cafe.naver.com/arthnu)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