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대 류동렬 교수, ‘꿈의 회춘약’ 노화방지 NAD 부스터 개발 박차
부산대 류동렬 교수, ‘꿈의 회춘약’ 노화방지 NAD 부스터 개발 박차
  • 최진 기자
  • 승인 2018.10.31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화방지 분자 ‘NAD’ 농도 증가시키는 약물 개발

[대학저널 최진 기자] 부산대학교(총장 전호환) 한의학전문대학원 한의과학과 류동렬 교수가 참여한 국제 공동연구팀이 노화방지 분자인 ‘NAD(Nicotinamide adenine dinucleotide)’의 세포내부 농도를 증가시키는 새로운 약물 개발에 성공했다.

세포 내 NAD의 양적 증가를 유도하는 약물인 ‘NAD 부스터’는 꿈의 회춘약으로 불리며 유명 대학 및 연구기관에서 경쟁적으로 연구·개발에 몰두하고 있다.

부산대 류동렬 교수와 노화연구의 세계적 석학인 스위스 로잔연방공대(EPFL)의 요한 오웍스(Johan Auwerx) 교수 등이 참여한 국제 공동연구팀이 이번에 개발한 약물은 급성신부전과 지방간 질환 모델에서 치료 효능이 확인돼 세계적 권위의 학술지인 ‘네이처(Nature)’ 10월 24일자에 연구결과가 소개됐다.

류동렬 교수는 “이번 연구결과는 새로운 형식의 NAD 부스터의 가능성을 증명한 연구다. NAD 부스터가 노화 및 관련 질환뿐만 아니라 급성기성 질환치료에서도 약물로서 가능성이 있다는 점을 시사하고 있다”라며 “하지만 아직 사람에게 직접 적용하기 위해서는 검증받아야 할 관문이 많다”고 말했다.

현재 류동렬 교수는 부산대 건강노화한의과학연구소, 유전체데이터협동과정 및 한의학임상연구센터에 겸직하면서 다양한 연구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