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여대, '제3회 융합기술 기업보안 심포지움' 개최
서울여대, '제3회 융합기술 기업보안 심포지움' 개최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8.10.30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T, 핀테크, 빅데이터 등 3개 기술 기업보안 사례 세션별 발표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서울여자대학교(총장 전혜정) 정보보호특성화사업단(단장 임효창)은 오는 11월 2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서울여대 50주년기념관에서 ‘제3회 융합기술 기업보안 심포지움’을 개최한다.

심포지움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후원하는 행사로 사물인터넷(IoT), 핀테크(FinTech), 빅데이터(BigData) 등 3개 기술의 기업보안 사례를 관련 전문가가 세션별로 발표한 후 토론이 진행된다.

‘IoT와 기업보안 사례’에서는 삼정KPMG 김민수 상무가 발표하고, 국민대 정보보안암호수학과 김동찬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한다. 두 번째 세션인 ‘핀테크와 기업보안 사례’에서는 링카코리아의 김정혁 대표가 발표자로, 백석대 정보통신학부 이근호 교수가 토론자로 나선다. 마지막 세션인 ‘빅데이터와 기업보안 사례’에서는 SAS코리아 강철 전문위원이 발표자로, 서울여대 정보보호학과 손종모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한다.

심포지움에서는 서울여대 노용환 기획처장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이완석 정보보호산업본부장이 참석해 축사할 예정이다.

한편 서울여대는 국내 정보보호 분야에서 여성 전문 인력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현실을 인식하고 여성 정보보호 인재 양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오고 있다. 2015년 6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주관한 ‘정보보호특성화대학 지원사업’에 선정돼 기업경영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정보보호 문제를 전문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여성 기업보안 전문가’를 육성하고 있다.

심포지움은 주제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참가신청은 온라인(http://goo.gl/T9Fb93) 또는 현장등록을 통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