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총동문회, 핸드메이드 전시회 '소소한 일상' 개최
상명대 총동문회, 핸드메이드 전시회 '소소한 일상' 개최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8.10.26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여 명 동문들이 직접 만든 작품 전시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상명대학교(총장 백웅기) 총동문회(회장 이정현)가 지난 25일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 1층 갤러리에서 ‘SM Handmade 展 소소한 일상’을 개막식을 개최했다.

이번 전시회는 1937년 설립돼 상명대의 초석이 된 상명고등기예학원의 설립정신을 되돌아 보고자하는 의미로 기획됐다. 50여 명의 동문들이 직접 만든 작품들과 소장품, 라이프스타일 스튜디오 켈리, 최정해 자수공방, 마티아스 등 뜻을 함께하는 기업과 작가들의 협찬 물품을 판매하며 마련된 수익금은 전액 총동문회 발전기금으로 기탁될 예정이다.

이정현 총동문회장은 “손으로 만드는 소중함과 소소한 일상의 즐거움을 표현한 이번 전시에서 복잡하고 힘든 삶에 대한 소소한 치유가 되길 바라며, 이러한 기회가 동문들과의 꾸준한 인연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바쁜 일상속 각자의 자리에서 열심히 생활하고 있는 상명대 동문들이 전시장을 찾아 잠시나마 여유를 느낄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전시회는 오는 28일 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