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대 드론교육센터, ‘국토부 전문교육기관’ 지정
신성대 드론교육센터, ‘국토부 전문교육기관’ 지정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8.09.11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중반과 주말반 교육과정 신설, 드론 조종자 국가 자격증 취득 지원 예정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신성대학교(총장 김병묵)는 최근 한국교통안전공단의 현장실사 점검을 거쳐 국토교통부(한국교통안전공단)가 지정하는 ‘초경량 무인비행장치(드론) 전문교육기관’으로 최종 지정됐다.

신성대 드론교육센터(센터장 유영창)는 이번 지정에 따라 지역사회의 수요에 맞춰 주중반과 주말반 교육과정을 신설하고 드론 조종자 국가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드론교육센터는 연간 수용가능 교육생이 약 160명으로, 모의비행 교육장비를 갖춘 이론교육장과 야외 비행교육장을 구비했으며 이론과 실기 60시간을 수료한 교육생은 실기비행시험 응시자격이 부여되며 실기시험은 매월 신성대 비행교육장에서 응시할 수 있다.

또 전문교육기관과 드론학과를 동시에 운영해 학과가 개설한 드론 응용 등 이론교육을 받고 실기 비행교육은 드론교육센터에 소속된 숙련된 지도조종자로부터 받을 수 있어 드론 조종 국가자격 취득을 쉽게 하는 시너지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김용석 드론교육팀장(드론산업안전과 학과장)은 “교육센터는 드론 조종교육과 더불어 드론산업 수요에 따라 맞춤형 교육을 통해 일자리 창출에 역점을 둘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