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대 음악학과 피아노전공 첫 정기연주회 '피아노 페스티벌'
삼육대 음악학과 피아노전공 첫 정기연주회 '피아노 페스티벌'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8.09.05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아노, 이야기를 하다'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삼육대학교(총장 김성익) 음악학과 피아노전공 학생들의 첫 정기연주회 ‘피아노 페스티벌’이 오는 6일 삼육대 대강당에서 개최된다.

‘피아노, 이야기를 하다’라는 테마로 열리는 이번 공연에는 음악학과 피아노전공 학생 50명이 참여했다.

연주곡은 ▲모차르트 ‘피가로의 결혼’ 서곡(Le nozze di Figaro Overture K.492) ▲조플린 ‘래그 랩소디’(Rag Rhapsody) ▲구노 ‘파우스트 왈츠’(The Waltz from Faust) ▲홀스트 ‘행성 4–목성’(Jupiter (from the Planets)) ▲베토벤 ‘교향곡 제5번 C단조 작품 67 ‘운명’ 제1악장 알레그로 콘 브리오’(Symphony No.5 in c minor, Op.67 1. Allegro con brio) 등이다.

연주자들은 피아노 듀오부터 4명의 연주자가 두 대의 피아노를 연주하는 ‘투 피아노 에잇 핸즈’(2 Piano 8 Hands), 8명의 연주자가 4대의 피아노를 연주하는 ‘포 피아노 식스틴 핸즈’(4 Piano 16 Hands)까지 다양한 구성의 앙상블을 통해 연주자간 호흡과 조화에서 오는 특별한 감흥을 선사할 예정이다.

총감독 오혜전 교수는 “삼육대 음악학과 피아노전공은 탄탄한 커뮤니티를 바탕으로 선후배와 동문 간 유대가 매우 끈끈하기로 유명하다”며 “이번 정기연주회 역시 선배들의 적극적인 후원으로 마련됐다. 앞으로도 여러 연주회 시리즈를 기획해 피아노전공생들의 무대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