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대, 2018년 1:1 맞춤형 입학상담센터 열어
강남대, 2018년 1:1 맞춤형 입학상담센터 열어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8.09.03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14개 4년제 대학교 공동 참가하는 대학입학박람회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강남대학교(총장 윤신일)는 지난 1일 강남대 샬롬관에서 ‘2018년 1:1 맞춤형 입학상담센터’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수도권 수험생 및 학부모 등 1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1 입시상담에 대한 사전신청 및 현장접수를 통해 총 800여 명이 상담을 받았다.

2018년 1:1 맞춤형 입학상담센터는 강남대를 포함한 수도권 14개 4년제 대학이 참여했으며 2019학년도 대입전형 정보 제공과 입학사정관과 1:1 맞춤상담 등 수험생의 대학 입시전형에 대한 준비와 이해를 돕고자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이날 프로그램은 ▲2019학년도 대입전형 전략 수립 방안 안내 ▲대입전형 안내 ▲입학사정관 1:1 맞춤형 입학상담 ▲대입정보포털 어디가 활용 방법 안내 ▲학생부 종합전형 준비방법 안내 ▲재학생 1:1 학부/학과 안내 등 수도권 14개 4년제 대학의 진학상담 부스에서 대학별 입시요강 설명과 학교 홍보가 진행돼 수험생 및 학부모에게 호응을 얻었다.

강남대 박영란 입학처장은 “1:1 맞춤형 입학상담센터에 참여한 학생과 학부모가 진로와 진학 설계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수험생에게 실질적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을 통해 수험생의 대학 입시전형에 대한 정보 접근성을 높이고 고교교육 내실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강남대는 2019학년도 입시에서 모집인원(정원내․외) 기준 수시 1153명(71.4%), 정시 462명(28.6%)명을 모집한다. 학생부 종합전형 선발인원을 큰 폭으로 늘려 2019학년도 862명(53.4%)명을 모집하며 2018학년도 468명(40.2%)보다 13.2% 늘렸다. 수시모집 모든 전형에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지 않는다. 원서접수 기간은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다.

한편 강남대는 사회사업 분야 및 특수교육, 신학교육의 명문대학으로 2016년에는 정부의 특성화사업 대학으로 선정됐고, 복지․ICT융합 선도대학으로 도약하기 위해 실버산업학과, 소프트웨어응용학부, IoT 전자공학과, 산업데이터사이언스학부, 부동산건설학부 등을 신설해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