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0여 명 전국 대학도서관 관계자 부산에 모인다"
"480여 명 전국 대학도서관 관계자 부산에 모인다"
  • 임지연 기자
  • 승인 2018.06.20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전국대학도서관대회' 부산 개최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이 주최·주관하고 부산대학교(총장 전호환)와 한국대학도서관연합회가 공동주관하는 ‘2018년 전국대학도서관대회’가 오는 20일과 21일 부산 해운대 그랜드호텔 2층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다.

‘전국대학도서관대회’는 2001년 제1회 행사를 시작으로 올해 18회째를 맞았다. 이 행사는 대학도서관 관계자들이 관련 분야 주요 현안을 논의하는 자리로, 대학 간 학술정보 공동 활용 방안을 협의하는 등 대학의 연구 경쟁력 강화를 위해 현장 의견을 수렴하는 기회의 장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

특히 올해는 KERIS가 운영하는 국가학술연구정보 공유 시스템 ‘학술연구정보서비스(RISS, Research Information Sharing Service)가 구축된 지 20년이 되는 해다.

RISS는 국내 대학 중심의 학술정보 공동 활용 체제를 기반으로 국가 연구 경쟁력 강화를 위한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RISS 시행 20년과 맞물려 플랫폼을 중심으로 일어나는 4차 산업혁명의 급격한 변화의 흐름 속에서 대학도서관의 역할 담론이 어떻게 펼쳐질지 이번 행사에 큰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올해 행사는 ‘지능정보시대, 대학도서관의 역할’을 주제로 진행된다. 대회 첫째 날에는 ‘새로운 도서관 정책과 방향(신기남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 위원장)’에 대한 기조연설과 ‘기술혁신시대 대학 연구 교육의 과제(장수명 국가교육회의 고등전문위원회 위원장)’, ‘지능정보시대, 대학도서관의 문제 해결 방안(김창경 한양대 과학기술정책학과 교수)’을 주제로 강연이 열릴 예정이다.

이후 KERIS와 한국대학도서관연합회 등이 참가해 관리자 그룹 토의를 갖고, 도서관 서비스 및 마케팅, 해외정보, 디지털 학술정보 등 다양한 분야의 실무자 그룹 토의가 진행된다.

둘째 날은 부산대 도서관 박경석 사서가 ‘SCI급 학술지에 출판된 학술논문의 현황 분석-부산대를 중심으로’에 대한 내용으로 주제발표를 한 뒤 심층 토의시간을 가지게 된다. 이날은 미국 듀크대와 워싱턴대 도서관 한국인 사서들의 사례발표도 있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