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의 문턱, 한국교통대에서 '부채' 만들어요"
"여름의 문턱, 한국교통대에서 '부채' 만들어요"
  • 오혜민 기자
  • 승인 2018.06.14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름이 오는 길-단오’ 부채만들기 행사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한국교통대학교 박물관이 한국대학박물관협회 공동사업으로 '여름이 오는 길 – 단오' 부채만들기 행사를 지난 11일 증평캠퍼스, 12일 의왕캠퍼스, 14일 충주캠퍼스에서 진행했다.

한국교통대 박물관 주관으로 진행된 행사는 단오에 부채를 선물하던 전통을 알리고 시원한 여름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대학 구성원들과 지역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한국교통대 백종오 박물관장은 "대학 구성원들과 지역 주민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행사를 진행해 기쁘게 생각한다"며 "한국교통대 박물관에서는 누구나 관심 있게 참여 할 수 있는 문화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