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허남춘 교수 저서, '학술원 우수도서' 선정
제주대 허남춘 교수 저서, '학술원 우수도서' 선정
  • 신효송 기자
  • 승인 2018.06.13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문대할망과 제주신화>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제주대학교(총장 송석언) 국어국문학과 허남춘 교수가 펴낸 <설문대할망과 제주신화>(민속원, 2017)가 2018년 대한민국 학술원 우수 학술도서에 선정됐다.

대한민국 학술원은 기초학문 분야의 연구·저술을 활성화하기 위해 매년 우수 학술도서를 선정하고 있다. 이번에는 2017년 3월부터 2018년 2월까지 발간된 신청 도서 3544종 가운데 285종을 선정했다.

허남춘 교수는 “제주의 정체성을 정립하기 위해서는 우리 과거를 돌아봐야 한다. 제주 신화 속에는 탐라국의 역사와 사유체계가 잘 남아 있고, 신화가 일러주는 삶은 미래에도 유용하다”라며 “고난을 이겨나가는 투지를 배우고 인간과 다른 생명과의 공존을 알려주는 미래지향적 선물”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