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대학뉴스 > 대학일반 | 뉴스플러스 | 실시간 교육/대학뉴스
     
성신여대, ‘총장 직선제’ 확정
김호성 총장 “성신 민주화 이뤘으니 강단으로 돌아갈 것”
2018년 04월 12일 (목) 17:28:35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성신여자대학교가 3월 31일 교수, 직원, 학생, 동문 등 구성원 전원이 직접 투표로 총장을 선출하는 선거규정을 확정지었다.

성신여대는 2017년 6월 심화진 전 총장의 선임이 무효가 되어 같은 해 10월 성신학원 이사회를 통해 당시 교수회 대표를 맡고 있던 김호성 총장을 제10대 총장으로 선임했다.

김 총장은 취임 당시 “구성원들이 민주적 직선제 총장 선출을 위해 노력해온 만큼 이사회의 결정을 쉽게 수용할 수 없었지만, 민주 총장 선출을 위한 과정으로 총장직을 맡는 것으로 생각한다”며 “임기 4년을 채울 생각은 없으며 직선제 등 민주 총장 선출 방식 합의안을 마련하고 11대 총장 선출이후 업무 인수인계 과정을 거쳐 이사회 승인 후 연구실로 돌아갈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성신학원 이사회는 김호성 총장의 뜻을 수용해 이사회가 가진 총장 임명 권한을 교수회, 직원노동조합, 학생회, 총동문회를 포함하는 4주체가 직선제에 의해 민주적 총장을 선출할 수 있도록 4주체에 위임하고 직선제 결과를 수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후 올해 2월부터 3월까지 4주체 협의 및 조정을 통해 성신여대 역사상 최초로 총장 직선제가 수립됐다. 성신여대는 4월 후보자 등록을 시작으로 5월 30일 선거를 진행할 예정이다.

신임 총장이 선출되면, 김호성 총장은 강단으로 돌아간다. 김 총장은 한 언론사 인터뷰를 통해 “8개월 남짓한 짧은 임기지만 아쉬움은 없다”는 뜻을 남겼다. 이어 “‘성신의 민주화’ 밑돌을 놓는 것이 나의 소임이었다”라며 “이제 신임 총장이 성신의 미래를 향해 힘차게 출발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신효송 기자 shs@dhnews.co.kr
ⓒ 대학저널(http://www.dh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회사소개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규약 준수 광고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주)대학저널 | [주소] 08511 서울특별시 금천구 디지털로 9길65, 906호(가산동 백상스타타워1차) | TEL 02-733-1750 | FAX 02-754-1700
발행인 · 대표이사 우재철 | 편집인 우재철 | 등록번호 서울아01091 | 등록일자 2010년 1월 8일 | 제호 e대학저널 | 청소년보호책임자 우재철
Copyright 2009 대학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dh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