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셋째주] "세상을 아름답게 만드는 대학" 서울여대 등
[5월 셋째주] "세상을 아름답게 만드는 대학" 서울여대 등
  • 대학저널
  • 승인 2011.05.24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겨례 5월 20일 경희사이버대 광고
▲ 조선일보 5월 18일 국민대 광고

 

 

 

 

 

 

 

 

 

 

 

   

▲ 한국일보 5월 17일 단국대 광고
▲ 경향신문 5월 19일 명지대 광고

 

 

 

 

 

 

 

 

 

 

  

 

▲ 한국일보 5월 19일 삼육대 광고
▲ 문화일보 5월 20일 서울여대 광고

 

 

 

 

 

 

 

 

 

 

 

 


 <광고 동향>   

<광고 분석>

5월 셋째주에는 지난 주에 이어 대학원 신입생 모집 광고가 주를 이뤘다.

국민대, 단국대, 명지대 등이 대학원 신입생 모집 광고를 낸 것.

국민대는 '人生에 사람이 없다'라는 슬로건이 담긴 광고를, 단국대는 '단국대가 멘토가 되겠습니다'라는 슬로건으로 2011년 후기 대학원 신입생 광고를 게재했다.

삼육대는 '사람을 변화시키는 교육, 세상을 변화시키는 대학'이라는 슬로건으로 인재양성에 동참할 교수를 초빙하는 광고를 선보였다.

특히 서울여대는 개교 50주년 광고를 게재했다.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기 위해 우리는 단단해집니다"라는 카피로 국내 대표 여자대학으로 거듭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