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식민의 역사와 대구' 학술세미나 개최
경북대, '식민의 역사와 대구' 학술세미나 개최
  • 유제민 기자
  • 승인 2017.11.21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4일 오후 2시 경북대 대학원동 학술회의실

[대학저널 유제민 기자] 대구의 식민지 역사를 돌아보고, 새로운 대구의 역사를 모색하는 학술세미나가 열린다. 

경북대학교(총장 김상동) 인문학술원과 대구경북학회(회장 김영철), 대구경북연구원(원장 이주석)은 공동으로 오는 24일 오후 2시 경북대 대학원동 학술회의실에서 '식민의 역사와 도시의 재현, 그리고 대구'를 주제로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황보영조 경북대 인문대학장의 사회로 진행된다. 김일수 경운대 벽강교양대학 교수, 김경남 경북대 사학과 교수, 이정희 인천대 중국학술원 교수, 이정찬 민족문제연구소 대구지부 사무국장 등이 발표자로 나서 식민지 시대 대구의 도시 재편 문제와 식민지 역사의 재구성, 그리고 도시 콘텐츠 문제 등 다양한 주제와 관련한 발표·토론이 펼쳐진다. 이어 박승희 대구경북학회 부회장 사회로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허정애 경북대 인문학술원장은 "대구의 식민지 연구는 대구의 미래를 위한 중요한 과제 중 하나다. 이번 학술세미나가 식민지 도시에 대한 성찰과 반성, 나아가 새로운 대구를 위한 토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