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대학뉴스 > 학술,연구 | 뉴스플러스 | 실시간 교육/대학뉴스
     
인천대, 美에너지부 '친환경에너지 개발 연구과제'에 선정
해양학과 김장균 교수 연구팀, 48억여 원 연구지원비 확보
2017년 09월 28일 (목) 12:50:32
   
 

[대학저널 박용우 기자]인천대학교(총장 조동성) 해양학과 김장균 교수가 참여한 연구팀이 최근 미국 에너지부에서 지원하는 ‘해조류 외해 양식을 통한 친환경에너지 개발 연구과제’에 선정됐다.

미국 에너지부(DOE) 산하 에너지 첨단 연구 프로젝트 사무국(Advanced Research Projects Agency for Energy, 이하 ARPA-E)은 지난 19일 총 2200만 달러(약 250억 원)의 예산을 바탕으로 외해 해조류 양식을 통한 친환경 에너지 개발을 촉진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ARPA-E는 총18개의 연구과제를 선정했다. 우리나라 연구자로는 유일하게 인천대 해양학과 김장균 교수가 참여한 연구팀이 해조류 육상 배양장과 육종기술을 이용 외해양식에 적합한 품종 개발(370만 달러), 외해양식 기술 개발 (50만 달러) 등 2개의 연구과제에 선정된 것. 

김 교수팀이 참여하는 연구과제는 미국 우즈홀 해양연구소와 알라스카 주립대학교가 각각 책임 연구기관이다. 미국 동북부의 뉴잉글랜드 지역과 서북부의 알라스카 지역의 외해에서 향후 3년 동안 토착 다시마 종을 양식할 계획이다. 외해양식에 적합한 새로운 다시마 품종 개발을 통해 30% 이상의 생산성 향상을 이루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총 420만 달러(약 48억 원) 예산이 소요되는 이번 연구에는 미국 우즈홀 해양연구소와 알라스카 주립대학교, 인천대학교, 코네티컷 주립대학교, 코넬대학교, 그린웨이브 등 미국 내 유수의 연구기관과 아이랜드와 칠레의 해조류 양식, 해양공학, 해양경제학, 유전학 분야의 최고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있다.

김장균 교수는 “해조류의 외해양식 연구지원이 우리나라에서는 매우 미미하다”며 “이번 국제공동연구를 통해 최신 외해양식 기술을 개발 습득해 향후 우리나라에도 적용할 수 있게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장균 교수는 지난 2015년 인천대에 부임해 미국 농림부 (USDA)의 연구프로젝트와 환경보호국 (USEPA), NOAA, 씨그랜트 등 미국의 연방정부기관이 주관하는 10여 개의 연구프로젝트를 수행해 왔다.


박용우 기자 pwlucky7@dhnews.co.kr
ⓒ 대학저널(http://www.dh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회사소개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규약 준수 광고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주)대학저널 | [주소] 08511 서울특별시 금천구 디지털로 9길65, 906호(가산동 백상스타타워1차) | TEL 02-733-1750 | FAX 02-754-1700
발행인 · 대표이사 우재철 | 편집인 우재철 | 등록번호 서울아01091 | 등록일자 2010년 1월 8일 | 제호 e대학저널 | 청소년보호책임자 우재철
Copyright 2009 대학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dh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