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 ‘통일을 상상하라’ 출간
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 ‘통일을 상상하라’ 출간
  • 이원지 기자
  • 승인 2017.01.17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이원지 기자]건국대학교 통일인문학연구단(단장 김성민 교수, 철학)은 인문적 감수성으로 통일을 풀어낸   에세이 모음집  ‘통일을 상상하라 : 통일에 관한 13가지 색다른 상상력’(도서출판 한국문화사)을 출간했다. 

'통일을 상상하라'는 건국대 통일인문학연구단(IHU, The Institute of the Humanities for Unification)에서  ‘소통·치유·통합의 통일인문학’을 연구하는 20대에서 60대에 이르는 폭넓은 연령대의 저자 13명이 모여 쓴 대중적인 에세이 모음집으로, 한반도 분단 문제와 통일에 대한 전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공감대와 감수성을 넓혀 가기 위해 기획됐다.

총 3부로 제작된 이번 책에는 평소 저자들이 통일에 대해 연구하며 생각하고 느낀 이야기들이 각자의 객성적인 문체와 본문에 대한 이해를 돕는 사진으로 함께 펼쳐진다.  

저자들은 △1부‘ 닫힌 기억을 열어 새로운 역사를 상상하다’, △2부 ‘포스트 통일, 미래를 상상하다’, △3부 ‘함께 만들어가는 통일을 상상하다’ 등에서 ‘금강산 여행’, ‘코리언 디아스포라’, ‘한국전쟁의 흔적’, ‘분단을 지탱하던 국가주의’, ‘통일전망대에서의 추억과 상념’, ‘개성에서 살아보는 상상’, ‘탈북과 한국 정착의 과정’, ‘조선족이 바라 본 북한 사람들’, ‘기차 길로 열어갈 통일의 미래’, ‘문화로 살펴 본 남북의 정서적 교감’, ‘남북의 음악 공연과 경계 넘나들기’, ‘영화를 통해 바라 본 분단과 통일의 인식’, ‘동아시아 평화와 통합의 과제’ 등의 주제를 자신만의 문체로 녹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