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성대, 청년취업아카데미 사업 본격화
경성대, 청년취업아카데미 사업 본격화
  • 한용수 기자
  • 승인 2011.04.01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1일 사업추진 워크숍 개최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시행하는 청년 일자리 해결을 위한 맞춤형 프로젝트인 '청년취업 아카데미' 사업에 선정된 경성대(총장 김대성)가 사업추진 워크숍을 갖고 사업을 본격 시작한다.

경성대는 지난 3월 31일 오후 교내 정보관 7층 회의실에서 '2011년도 청년취업아카데미 사업추진 워크숍'을 개최하고 학점인정 MOU를 체결한 국민대와 함께 IT 전문 인력을 양성해 취업과 연계시키는 프로그램을 시행하기로 했다.

교육과정은 ▲ Java 프로그래밍 개발 전문가 ▲Android 앱 개발 전문가 ▲Android 포팅 전문가 ▲iPhone 앱 개발 전문가 과정이며, 과정당 25명씩 총 100명의 재학생들이 교육을 받게된다.

아카데미 운영은 삼성SDS가 맡는다. 경성대 관계자는 "삼성SDS는 33개 업체와 업무 협의를 마쳐 과정 이수 학생들에 대한 취업지원이 활발하게 이뤄질 전망"이라며 "약정된 3년 후에도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유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청년취업아카데미는 산업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맞춤형 인재를 교육해 70% 이상을 취업시킨다는 목표로, 학생들의 참여가 기대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