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한의대 '대구, 경북 최초 석면조사기관' 지정
대구한의대 '대구, 경북 최초 석면조사기관' 지정
  • 대학저널
  • 승인 2010.04.13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한의대 산업보건연구소(소장 피영규)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서 주관하는 석면분석능력평가에 합격해 대구ㆍ경북 최초로 건축물 등에 함유된 석면시료를 채취ㆍ분석 할 수 있는 노동부지정 석면조사기관으로 발돋움하게 됐다.

산업보건연구소는 2009년 하반기 노동부에 임시로 석면조사를 허가 받아 영남대, 대구대, 경북대, 안동대, 와룡초등학교 등 50개 학교와 경산역, 하양시장, 대구지하철 3호선 공사구간 건축물에 대해서도 석면조사를 실시한 바 있다.

또한, 산업보건연구소는 2006년 노동부로부터 작업환경 측정기관으로 지정받아 근로자 건강보호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석면이 함유된 시료를 채취ㆍ분석할 수 있는 석면조사기관으로도 지정되어 향후 학술연구 및 용역사업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