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원용찬 교수, '빵을 위한 경제학' 출간
전북대 원용찬 교수, '빵을 위한 경제학' 출간
  • 유제민 기자
  • 승인 2016.09.23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빵'을 화두로 자본주의의 새로운 모습 모색

[대학저널 유제민 기자] 전북대학교(총장 이남호) 경제학부 원용찬 교수가 '빵을 위한 경제학'(인물과 사상사)을 출간했다.

이 책은 탐욕과 부패가 만연한 오늘날 자본주의를 비판하며 인간의 역량을 기르는 것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는 메시지를 다양한 방식으로 풀어냈다.

저자는 이 책에서 역사와 문학, 철학, 과학까지 아우르며 인류가 거쳐온 경제 사상의 다양한 모습을 살핀다.

특히 카뮈나 톨스토이 같은 문학가, 칼 폴라니나 존 러스킨 같은 사상가, 햄릿과 로빈슨 크루소 같은 문학 속 인물, 아리스토텔레스 같은 철학자, 애덤 스미스와 소스타인 베블런, 존 메이너드 케인스, 헨리 조지, 프랑수아 케네, 아마르티아 센, 토마 피케티 같은 경제학자를 넘나들며 다양한 논리를 펼쳐낸다. 심지어 양자역학을 통해 호혜와 증여의 경제를 논하기도 한다.

이러한 모색을 통해 과거의 경제사상을 살피고 오늘날 취해야 할 핵심 가치를 발견하는 것을 넘어, 소셜 픽션을 통해 미래 경제사상의 모습을 그리는 데까지 나아간다.

원 교수는 "이 책은 우리가 마음속으로 염원하는 미래 사회의 모습을 사회적 상상력으로 그려내고, 그 모습에 도달하기 위해서는 무엇을 해야 하는지 생각하기를 권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