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경대, 해양생물 기능과 생체정보 밝힌 책 출간
부경대, 해양생물 기능과 생체정보 밝힌 책 출간
  • 신효송 기자
  • 승인 2016.08.18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세권 명예교수의 '해양오믹스 : 원리와 응용'

[대학저널 신효송 기자] 부경대학교 김세권 명예교수(한국콜마 연구자문교수)가 해양생물 기능과 생체정보를 밝힌 책 'Marine Omics : Principles and Applications(해양오믹스 : 원리와 응용)'를 국제 저명 출판사인 CRC을 통해 18일 출간했다.
 
김 교수는 이 책을 통해 해양생물에 존재하는 유전자, 단백질, 지질, 당질 등의 기능뿐만 아니라 상호간의 생체 정보를 밝히고 이들을 인간에 유용하게 활용하는 방안을 724페이지에 걸쳐 소개했다.
 
오믹스(Omics)란 전체를 뜻하는 'ome'과 학문을 뜻하는 접미사 'ics'의 합성어이다. 기존의 단편적인 유전자 연구에서 탈피, 새로운 복합계적인 패러다임을 적용한 것이다. 대량으로 생체정보를 분석함으로써 각종 질환의 발병원인을 파악하고 치료반응을 예측할 수 있는 생명과학의 핵심 분야로 부각되고 있다.
 
이 책은 해양유전체학(Marine Genomics), 해양 대사체학(Marine Metagenomics), 해양 당질체학(Marine Glycomics), 해양 전사체학(Marine Transcriptomics) 해양 생약체학(Marine Pharmacogenomics), 해양 생물정보학(Marine Bioinformatics), 해양 독성유전체학(Marine Toxicogenomics)등 14개 대주제와 32개 장으로 구분돼 해양 오믹스(Marine Omics)에 대한 최신 정보를 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