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기술, 여성의 경제참여 확대 시켜"
"스마트 기술, 여성의 경제참여 확대 시켜"
  • 이원지 기자
  • 승인 2016.07.0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숙명여대, APEC 여성경제회의 세미나 개최

여성기업의 스마트 기술(혁신적 정보통신기술) 활용을 통한 경제성장 기여 및 여성의 경제참여 확대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숙명여자대학교 아태여성정보통신원(원장 김명희)은 페루 리마에서 열린 2016 APEC 여성경제회의(APEC Women and Economy Forum)의 일환으로 지난 6월 28일 '2016 스마트기술을 활용한 APEC 여성기업의 역량강화 세미나'를 개최했다.

APEC 여성경제회의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경제적 균형과 안정적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1989년 창설된 회의다. 미국, 호주, 중국,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등 아시아·태평양지역 21개국 회원국의 정부대표와 관련 국제기구 관계자 및 여성 기업인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의 주요 의제는 '여성의 글로벌 시장 진출에 있어 장벽 철폐(Breaking Barriers to Economic Integration of Women in the Global Market)'였다. 강은희 여성가족부 장관, 장근호 주페루 대한민국 대사, Marcela Huaita 페루 여성취약인구부 장관, Fernando Bolanos Galdos 페루 여성취약인구부 차관 등을 비롯한 정부, 기업 학계의 다양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세미나의 주 내용은 여성기업 활동에 적용 가능한 최신 스마트 기술(3D 프린팅,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등) 트렌드 및 비전 공유, 산업별 IT 융합 및 시장 전망 소개, IT 융합을 통한 산업별 성공 모델과 사례 공유, 스마트 기술 적용을 위한 기반조성 및 발전방향 등이었다. 이를 통해 한국 여성기업의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고 국내의 우수사례를 공유함으로써 스마트 기술 선도국으로서의 한국의 위상을 제고시켰다.
 
세미나를 개최한 아태여성정보통신원은 2005년부터 매년 APEC 여성경제회의에서 세미나를 개최해왔으며, APEC 지역 내 여성의 디지털 경제 참여를 장려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