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경나 이사장, 충청대 총장 맡는다
오경나 이사장, 충청대 총장 맡는다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5.03.30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 유선규 총장은 학교법인 이사장으로 임명
▲ 충청대 오경나 신임 총장

학교법인 충청학원의 오경나 이사장이 충청대학교 차기 총장을 맡게 됐다.

학교법인 충청학원은 30일 본관 회의실에서 제222회 법인이사회를 열고 오경나 현 이사장을 제10대 총장으로 선임했다. 오경나 신임 총장의 임기는 오는 5월 1일부터 2019년 4월 30일까지 4년이다.

오경나 신임 총장은 설립자인 故 오범수 선생의 장녀로 충청학원의 이사를 거쳐 지난 2010년 12월 제3대 이사장에 취임, 학원을 이끌어 왔다.

오 신임 총장은 경기여고를 졸업한 뒤 1975년 미국 캘리포니아 주립대학을 거쳐 1983년 캔자스 주립대학원에서 인공지능/데이터베이스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해군해양센터, 에어로스페이스사, 컴퓨터 커뮤니케이션사 등에서 연구원으로 재직했다.

이날 법인 이사회에서는 오경나 이사장의 사임으로 공석이 된 학교법인 충청학원의 이사장에 유선규 현 충청대 총장을 선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