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 남윤철 장학금 신설한다
국민대, 남윤철 장학금 신설한다
  • 이원지 기자
  • 승인 2015.02.27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월호 침몰 사고에서 마지막 순간까지 제자들을 구조하다 희생된 단원고 故 남윤철 교사의 뜻을 이어 ‘남윤철 장학금’이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에 신설된다.

고 남 교사는 국민대 영어영문학과(98학번)를 졸업하고, 교원임용시험에 합격해 안산 단원고 영어교사로 재직 중이었다.

유지수 국민대 총장은 27일 열린 입학식에서 “남 교사의 고귀한 희생과 제자사랑의 참모습을 기억하며, 고인이 못 다 이룬 꿈을 후배들이 이어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한다“고 말했다. 

남윤철 장학금은 2015학년도 1학기부터 시행된다. 대상자는 봉사정신이 투철하고 생계가 곤란하지만 적극적인 삶을 실천하고 있는 교직과정 이수 중인 학부 재학생으로 등록금 전액이 장학금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