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한국음악학과, 제27회 정기연주회 개최
전북대 한국음악학과, 제27회 정기연주회 개최
  • 김준환 기자
  • 승인 2014.09.30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일과 2일 양일간 한국소리문화의 전당에서

전북대학교(총장 서거석) 예술대학 한국음악학과가 내달 1일과 2일 양일간 한국소리문화의 전당에서 제27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전북대 한국음악학과는 첫째 날 관현악의 공연을 시작으로 둘째 날 국악뮤지컬 ‘바리’ 등의 무대를 선보이는 가운데 1일 관현악 공연은 한국소리문화의 전당 연지홀에서 열린다. 김원선 교수의 지휘와 유태평양 학생의 사회로 진행되는 공연에서는 남도굿거리와 진도씻김굿, 가야금중주 등이 이어진다.

이어 2일 공연에서는 주호종 교수의 연출에 유태평양 학생을 비롯한 학과 학생들이 꾸미는 국악뮤지컬 ‘바리’가 한국소리문화의 전당 명인홀 무대를 수놓는다. 한국의 대표적 여성신화인 ‘바리공주 이야기’를 현대적으로 해석한 작품으로, 전북대 한국음악학과 학생들의 연기와 소리, 연주 역량까지 한 무대에서 감상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