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다이나믹미디어공모전 대상에 부산예고 김수겸 학생
건국대 다이나믹미디어공모전 대상에 부산예고 김수겸 학생
  • 김준환 기자
  • 승인 2014.09.14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등부 대상에 경기 고양시 성서중 3학년 김효진 학생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가 개최한 ‘제2회 전국 중·고교생 다이나믹미디어공모전’에서 고등학교 학생부문(이하 고등부) 대상에 부산예술고등학교 2학년 김수겸(인체표현-자유 형식 부문) 학생이 선정됐다.

중학교 학생부문(이하 중등부) 대상에는 경기 고양시 성사중학교 3학년 김효진(만화부문) 학생이 수상했다.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미디어커뮤니케이션대학 다이나믹미디어학과와 월간미대입시가 공동주최한 ‘제2회 전국 중·고등학생 다이나믹미디어공모전’ 수상작 발표와 시상식은 지난 13일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행정관 국제회의장에서 열렸으며, 수상작은 2주간 행정관 로비 전시장에 전시된다.

이번 제2회 전국 중고교생 다이나믹미디어공모전은 팝송 ‘Tie A Yellow Ribbon Round The Old Oak Tree’의 가사를 주제로 세월호 실종자 무사 귀환의 상징인 노란리본을 모티브로 2개 부문(영상, 스토리텔링, 인체표현) 13 분야에 걸쳐 진행됐다.

고등부 금상에는 곽나경(부산 한국조형예술고등학교 3학년, UCC 부문) 등 15명, 은상에 김경빈(청주 봉명고등학교 2학년, 만화부문) 등 20명, 동상에 김동형(서울미술고등학교 1학년, 스토리텔링 자유표현부문) 등 22명, 가작에 김광락(충북대학교 사범대학 부설고등학교 3학년, 상황표현부문) 등 28명, 입선에 노서영(서울 구현고등학교 2학년, 발상과표현부문) 등 9명이 선정됐다.

중등부 금상에 김정민(대전하기중학교 3학년, 소묘부문) 등 3명, 은상에 서유나(고양중학교 1학년, 만화부문) 등 4명, 동상에 서평원(서울 신도중학교 3학년, 상황표현부문) 등 5명, 가작에 이상진(대전덕명중학교 3학년, 상황표현부문) 등 14명, 입선에 이시은(여주 제일중학교 2학년, 상황표현부문) 등 2명이 각각 수상했다.

신진식 교수(다이나믹미디어학과)는 “문제의 해석이 쉽지 않아 응모작 중 상당부분이 주어진 노래 가사를 직역한 경우가 많아 아쉬웠다”며 “수상작들은 지난해에 비해 전반적으로 주제 해석과 표현이 향상되었으며 중학생의 출품이 크게 늘어 고등부와 중등부로 나누어 시상하게 됐다”고 말했다.
 
공모전은 주제 제시나 부문, 분야, 평가방법 등이 건국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대학 다이나믹미디어학과의 입시 미술실기시험 방법과 동일하기 때문에 입시생이 입시의 간접 경험을 쌓는데도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한편 부산예술고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대상자를 배출했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