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경주캠, 한국방사성폐기물관리공단과 MOU 체결
동국대 경주캠, 한국방사성폐기물관리공단과 MOU 체결
  • 원은경 기자
  • 승인 2010.12.06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발전과 상호협력 네트워크 구축 및 인력양성 목표

동국대 경주캠퍼스(총장 손동진)는 교내 백주년기념관에서 한국방사성폐기물관리공단(이사장 민계홍)과 산학협력 협약 체결식을 가졌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의 주요내용은  △방사성폐기물 관리기술에 대한 정보교류 및 산․학 협동 공동연구 △학생의 현장 실험ㆍ실습 및 산업체 현장연수 및 취업 정보 제공 △교수의 현장 교육 및 연구 편의 제공 △기타 산ㆍ학 협력에 필요한 사항 등이다.

손동진 총장은 “동국대는 경주시의 3대 국책사업 추진에 따라 지난 2008년 국내 최초로 에너지ㆍ환경대학을 신설하고, 에너지․환경 분야를 대학의 특성화 분야로 선정하여 전문인력 양성을 포함한 다양한 에너지특성화사업을 추진해왔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대학에서 우수한 인력을 양성하고 연구에 매진하여 지역과 양 기관의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것"이라고 말했다.

민계홍 이사장은 “경주에 자리잡은 우리 공단이 경주를 대표하는 동국대학교와 함께 원자력과 방폐물 관리 사업에 서로 협력하여 지역 발전과 지역 갈등 해소에 앞장서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최근 경상북도와 지식경제부의 원자력 인력양성사업에 모두 선정되어 에너지․환경대학을 중심으로 원자력 전문인력 양성 사업을 추진한다.

또한 내년에 학부명을 '원자력및에너지공학부'로 개명하고 원자력 전공에 초점을 맞춰 교과과정을 개편하며 원자력전공 교수진을 보강하여 원자력 관련 분야의 교육 및 훈련 제공 기반을 강화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