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대 최병현 교수, '다산학술대상' 수상
호남대 최병현 교수, '다산학술대상' 수상
  • 한용수 기자
  • 승인 2010.11.29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남대는 영어영문학과 최병현 교수가 제11회 다산학술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다산 학술상은 다산(茶山) 정약용(丁若鏞) 선생의 학문적 업적을 기리고 다산 실학사상의 창조적인 계승을 도모한다는 취지에서 제정됐다.

다산학 및 관련 연구분야의 발전에 이바지한 사람이나 단체를 선발해 매년 학술대상 1명, 우수논문상 1명을 시상하고 있다.

최 교수는 지난 8월까지 10년여에 걸친 번역작업을 통해 다산 정약용의 목민심서를 영문판으로 출판해 목민심서의 세계화를 선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금까지 1980년 국역 출간된 목민심서(창작과 비평사), 다산 산문선(박석무 저) 등 모두 6권을 번역·출판해 왔다.

시상식은 오는 12월 8일 오후 6시 서울 롯데 호텔 에메랄드룸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