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에 안중근 의사 추모비 건립
대구가톨릭대에 안중근 의사 추모비 건립
  • 정성민 기자
  • 승인 2010.10.27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몬장학회에서 증정‥최근 제막식 가져

올해 순국 100주년을 맞은 안중근 의사의 추모비가 대구가톨릭대 효성캠퍼스(경산시 하양읍 소재)에 건립됐다.

대구가톨릭대는 “우리 대학의 장학금 후원기관인 시몬장학회(회장 정은규 몬시뇰)는 안중근 의사의 뜻을 지역민과 함께 기리고자 안 의사 추모비를 증정했고 최근 제막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추모비는 이바오로관(중앙도서관) 앞 화단에 가로 3m, 세로 1.3m, 높이 1.3m 크기로 세워졌으며 추모비 앞면에는 출생과 천주교 선교 활동, 삼흥학교 설립과 의병활동, 대한 침략의 원흉 이토 히로부미사살과 순국, 건국훈장 대한민국장 추서 등 안 의사의 생애와 업적이 새겨져 있다.

또한 추모비 뒷면에는 “나는 천국에 가서도 우리나라의 회복을 위해 힘쓸 것이다. 대한 독립의 소리가 천국에 들려오면 나는 춤추며 만세를 부를 것이다”는 안 의사의 최후 유언이 기록돼 있다.

대구가톨릭대 관계자는 “안 의사의 딸 안현생 여사가 본교 문학과 교수로 재직하는 등 특별한 인연이 있다”며 “추모비 건립이 안 의사 업적을 새롭게 조명하고 학생들의 애국심을 고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