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교직원, 천안함 3주기 대전현충원 참배
한밭대 교직원, 천안함 3주기 대전현충원 참배
  • 김준환 기자
  • 승인 2013.03.26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밭대학교 이원묵 총장은 천안함 3주기를 맞아 26일 오후 2시 교직원과 총학생회, 학생군사교육단 등 재학생 100여명과 함께 국립대전현충원을 방문해 참배했다.
 
이날 참배는 고귀한 생명을 조국에 바친 천안함 용사들의 희생정신을 기리고, 학생들에게는 올바른 안보관과 나라사랑 정신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참석자들은 현충탑에 헌화·분향하고, 천안함 46용사와 故 한주호 준위가 잠들어 있는 묘역을 참배했다.
 
이원묵 총장은 "우리 국민에 대한 북한의 도발위협이 계속되고 있다"며 "천안함 3주기를 맞아 대학구성원과 함께 희생당한 군 장병들의 명복을 빌고 안보의식을 다시 한번 높이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