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2014학년도 대입에서 논술비중 확대"
"건국대 2014학년도 대입에서 논술비중 확대"
  • 이원지 기자
  • 승인 2013.01.20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시모집 60%로 확대‥입학 전형 수 간소화

건국대학교(총장 송희영)가 2014학년도 입시에서 논술비중을 확대하고 수시모집 인원을 전체 모집정원의 60%로 확대한다. 또한 입학사정관전형인 KU전공적합전형을 KU자기추천전형으로 통합하는 등 입학 전형 수를 간소화한다. 

20일 건국대의 2014학년도 대입전형계획에 따르면 먼저 건국대는 2014학년도 입시에서 수시모집 전형 수를 10가지로 간소화하는 대신 모집인원은 2013학년도(1932명, 모집비율 57.5%)보다 늘려 전체 정원의 60%인 2016명을 수시모집에서 선발한다.

또한 건국대는 전형 간소화에 따라 입학사정관전형으로 선발하던 KU전공적합전형을 KU자기추천전형으로 통합해 총 385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단 전형 수는 줄어들지만 입학사정관전형 모집인원은 KU자기추천전형과 KU기회균등전형 등 2개 유형에 총 705명(20.98%)으로 지난해보다 오히려 34명 확대됐다. 아울러 수험생들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 유사전형을 통합하는 대신 KU자기추천전형 지원자격에 기존 KU전공적합전형 지원자격이 추가됐고 입학사정관전형의 경우 전 학과에서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적용되지 않는다.

논술비중인 늘어난 것도 건국대 2014학년도 입시의 특징이다. 즉 수시 논술우수자전형 모집인원 역시 2013학년도 500명에서 2014학년도에는 570명으로 확대되며 공인어학성적과 학생부성적만 반영하던 국제화(외국어특기자) 전형에서도 논술고사 성적이 추가, 30% 반영된다.

논술우수자전형과 수능우선학생부전형 우선선발 대상자의 최저학력기준은 △인문계 - 국어B, 수학A, 영어B, 탐구(사회탐구/과학탐구) 영역 중 3개영역 합이 4등급 이내 또는 백분위점수 280점 이상 △자연계 - 국어A, 수학B, 영어B, 과학탐구 영역 중 3개영역 합이 5등급 이내 또는 백분위 점수 270점 이상 △수의예과 - 국어A, 수학B, 영어B, 과학탐구 영역 중 3개영역 합이 4등급 이내 등이다.

박성열 건국대 입학처장은 "공교육 활성화를 위해 논술고사에서 모든 지문을 고교 교과서 범위 안에서 출제해 수험생들의 부담을 낮추면서도 변별력을 유지하는 방향으로 출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건국대는 2013학년도에 9월에 모집했던 수시2차 수능우선학생부전형 모집시기를 수능시험 이후인 11월로 변경하고 그동안 정시모집 다군에서 선발하던 예체능계 일부학과(디자인전공, 미술전공, 체육교육)의 모집군을 2014학년도에는 나군으로 모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