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후광 김대중 학술상’ 시상식 12일 개최
전남대, ‘후광 김대중 학술상’ 시상식 12일 개최
  • 대학저널
  • 승인 2010.08.06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와다 하루키 교수
전남대(총장 김윤수)는 제4회 ‘후광 김대중 학술상’ 시상식이 김대중 대통령 서거1주기 추모행사 기간인 오는 8월 12일 열린다고 밝혔다.  

전남대는 제4회 ‘후광 김대중 학술상’ 수상자인 와다 하루키(和田 春樹, 72) 도쿄대학 명예교수에 대한 시상식을 오는 12일 오후 2시 김대중컨벤션센터(광주 서구 치평동) 2층 회의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수상자인 와다 하루키 교수에게는 상장 및 메달, 그리고 상금으로 1천만원이 수여되며, 이날 시상식에는 김대중평화센터 이사장인 이희호 여사가 참석 할 예정이다.

전남대는 지난 5월 한반도 평화 정착과 민주주의 인권 신장을 위해 기여하고 있는 와다 하루키 교수를 ‘후광 김대중 학술상’ 네 번째 수상자로 선정했다. 와다 하루키 교수는 행동하는 일본의 대표적 진보 지식인으로서 한국에도 잘 알려져 있는 학자다.

우리나라 독재정권시기 일본에서 한국의 민주화운동을 적극 지원했으며 특히 김대중 구출운동, 재일조선인의 사회적 처우 개선, 전후 보상문제에도 열성적으로 참여했다. 이외에도 한반도 평화와 북일관계의 정상화, 새로운 한일관계의 정립 등을 위해 헌신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전남대 5, 18연구소와 조선대 민주화운동연구원, 연세대 김대중도서관은 이날 시상식과 함께 김대중 대통령 서거 1주기 추모 행사를 개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