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국대, 국내 최초 ‘해병대군사학과’ 신설
단국대, 국내 최초 ‘해병대군사학과’ 신설
  • 이원지 기자
  • 승인 2012.06.27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부터 매년 30명 선발, 졸업 후 해병대 장교로 임관

단국대(총장 장호성)가 국내 대학 최초로 ‘해병대군사학과’를 신설한다.

단국대와 해병대사령부(사령관 이호연 중장)는 27일 단국대 천안캠퍼스 대회의실에서 ‘해병대군사학과’ 신설・엘리트 해병 장교 양성 등을 골자로 하는 협약을 체결한다.

협약에 따라 단국대는 2013년부터 해병대군사학과를 신설하고, 올해 수시와 정시모집에서 총 30명의 신입생을 선발한다. 학교 관계자는 “각종 군사학 관련 전공 교육을 통해 전문 장교인력을 육성하며, 향후 병과 선택과 진로 설정을 돕기 위해 복수전공・부전공도 가능하도록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해병대군사학과 입학생은 4년 재학기간 동안 해병대로부터 대학 등록금 전액을 지원받게 된다. 졸업 후에는 소위로 임관해 7년간 해병대 장교로 복무하고, 이후 장기복무하거나 전역 후 군사・안보분야 전문가로 진출할 수 있다. 단국대는 이들 전역자에 대한 별도의 취업 지원 프로그램도 가동할 계획이다. 

또한 해병대 장교를 육성하는 만큼 해병대만의 특수성을 감안해 타 대학에 설치된 기존 군사학과와 차별화된 교육과정을 도입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단국대와 해병대는 ‘군사학과 운영 협의회’를 구성하고 군사학과 운영에 관한 제반 사항을 함께 조정한다. 해병대의 우수한 군 경력 인사를 군사학・안보학 교원으로 초빙하고, 재학생들의 학사관리, 훈육, 군사체육 등을 담당할 특별교원으로 해병대 출신의 교관을 배정할 예정이다.

아울러 단국대는 ‘군사학 연구소’를 설치하고 군사학 기초연구・교재 개발, 학술대회 개최 등을 통해 군사학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전개한다. 또한 ‘리더십 센터’를 설치하고 해병대 현역장교・예비역, 군사학과 재학생을 비롯해 초∙중∙고교생을 대상으로 하는 리더십 함양 교육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장호성 단국대 총장은 “전문성을 갖춘 우수한 장교 인력을 양성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군사학 석ㆍ박사과정, 군 연수과정을 개설하는 등 군사학의 학문적 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