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대 ‘세계 책의 날 맞아 도서 나누기 행사’
인제대 ‘세계 책의 날 맞아 도서 나누기 행사’
  • 이원지 기자
  • 승인 2012.04.23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년 동안 사랑의 책 3만5750권, 전국 715개 교교에 전달

 

인제대(총장 이원로)가 유네스코에서 지정한 ‘세계 책의 날(World Book and Copyright Day)’을 맞아 전국 100여 개 고등학교에 5000권의 도서를 기증한다.

23일 인제대에 따르면 도서기증운동은 미래를 짊어지고 나갈 청소년들의 정서함양과 책을 통해 넓은 세상을 알아가고 지식을 함께 나누고자 입학관리처에서 2003년부터 매년 진행하고 있다.

인제대는 올해까지 총 3만5750권의 도서를 전국 715개 고등학교에 기증했다. 기증 도서 선정은 경제, 경영, 과학, 문학, 철학, 사회정치, 역사 등 다양한 분야의 교양과 지식 서적을 중심으로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가 제정한 청소년 추천 우수도서를 선정해 보내고 있다.

박재섭 도서관장은 “잊고 넘어가기 쉬운 세계 책의 날을 널리 알리고 베스트셀러를 선물함으로써 학생들이 다시금 독서의 소중한 의미를 되새기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인제대 백인제기념도서관은 지난 18일부터 27일까지 ‘책의 날 알리고 좋은 뜻 함께해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백인제기념도서관 Facebook에 ‘책의 날’을 알리면 추첨을 통해 최신베스트셀러를 선물해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