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사이버대, 2학기 신·편입생 추가모집 원서접수
숭실사이버대, 2학기 신·편입생 추가모집 원서접수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1.07.21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8월 18일까지…산업체위탁전형·군위탁전형
숭실사이버대 학생들. 사진=숭실사이버대 제공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숭실사이버대학교(총장 한헌수)가 21일부터 오는 8월 18일까지 2021년도 2학기 신·편입생 추가모집 원서접수를 한다.

추가모집 전형은 ▲산업체위탁전형 ▲군위탁전형 ▲중앙부처공무원위탁전형 ▲교육기회균등전형 ▲장애인전형 ▲농어촌특별전형 ▲북한이탈주민전형 ▲외국인전형 ▲재외국민전형 등이다. 신청방법은 학교 입학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입학원서를 작성해 접수하면 된다.

추가모집을 통해 선발된 최종 합격자들도 입학시 재학생과 동일한 혜택을 누릴 수 있으며, PC와 스마트폰을 이용해 시간과 장소에 관계없이 출석점검과 강의수강, 과제제출, 시험응시 등이 가능하다.

숭실사이버대는 모바일 연동 LMS 하이브리드 어플리케이션과 웹서비스를 통해 이러닝 교육 시스템을 제공한다. PC부터 태블릿, 스마트폰 등 각종 디지털 디바이스별로 최적화된 웹 환경을 제공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밖에도 수강과목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DIY 개인화 기능, 주요 공지PUSH 알림 기능, 모바일 학생증 기능 등 다양한 시스템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학비 부담 없이 학업을 이어갈 수 있는 점도 강점이다. 오프라인 대학 4분의 1 수준 등록금과 더불어 교내 장학제도인 입학·일반·성적·교역자장학과 군장학, 산업체위탁교육장학, 교육기회균등장학, 공무원장학, 장애인장학, 농어촌특별장학, 북한이탈주민장학 등을 통해 다양한 장학혜택이 제공하며, 국가장학금의 이중혜택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숭실사이버대는 재학 중 모든 학과의 개설과목을 자유롭게 수강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졸업 후에도 평생 무료로 전공 과목 수강이 가능하며, 3·4학년으로 편입하더라도 1·2학년의 과목을 수강할 수 있다.  

곽지영 숭실사이버대 입학학생처장은 “이번 2학기 정시모집에 예상보다 지원자가 많이 몰려 일반전형과 학사편입전형을 제외한 나머지 전형의 추가모집 진행을 결정하게 됐다”며 “이번에 모집하는 전형들은 국가장학금과 더불어 최대 등록금 전액 감면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숭실사이버대는 졸업 시 4년제 정규 학사학위와 국가공인, 학교인증의 다양한 자격증을 동시 취득할 수 있는 정규 4년제 고등교육기관으로 더 많은 이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24년 온라인 교육 역사를 통해 쌓은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누구나 평등한 교육 권리를 누리고 평생교육을 이어갈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한편 숭실사이버대 2021학년도 2학기 추가모집 합격자 발표일은 오는 8월 24일이다. 원서접수와 모집과 관련 자세한 사항은 학교 입학지원센터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