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 K-Move스쿨, 2년 연속 취업률 100%
조선대 K-Move스쿨, 2년 연속 취업률 100%
  • 오혜민 기자
  • 승인 2021.04.02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취업 실무경험·취업 연계 기회 제공
조선대 캠퍼스 전경. 사진=조선대 제공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조선대학교(총장 민영돈)는 한국산업인력공단과 광주시의 지원을 받아 운영하고 있는 해외취업 연수사업인 ‘조선대 K-Move스쿨’이 2년 연속 취업률 100%를 달성했다고 2일 밝혔다. 

K-Move스쿨은 외국에서 구직을 희망하는 청년에게 구인 수요에 적합한 맞춤형 연수과정을 통해 직무역량과 어학능력을 향상시켜 해외 실무경험 기회를 제공하고, 수료 후 미국 등 해외취업과 연계를 목표로 하는 사업으로 산업인력공단과 광주시의 지원을 받고 있다.

조선대가 운영하는 K-Move스쿨 연수과정은 어학과 직무교육 등 연수교육을 약 6개월 간 수강 이수하며, 사전 확보된 해외 취업처와 인터뷰를 진행해 해외취업을 결정한다. 이후 미국 각지에서 1년 이상의 직무경험을 쌓을 수 있으며, 연수생의 역량에 따라 정규직 전환이 가능하다. 

상경계열은 경영사무와 마케팅, 회계 등 연수생의 전공과 관련된 사무직으로 취업하고, 공학계열은 품질관리분야로 취업한다. 조선대는 지난 5년 간 73명 학생들이 미국에 취업하는 성과를 냈으며, 지난해에도 4기 참여 학생 전원이 취업에 성공했다.

지난해에 취업한 박예슬씨(컴퓨터공학과)는 “학생들이 해외 취업 준비를 하는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학교 K-Move 운영으로 각종 교육을 받을 수 있고, 꾸준한 상담과 미국 현지 사후관리 등으로 현지생활에 집중할 수 있었다”며 “다양한 국가에 해외취업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많아 후배들이 글로벌 인재로 거듭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조선대 K-Move스쿨은 올해로 6기를 맞았다. 조선대는 올해 진행되는 K-Move스쿨에서 ‘미국취업 국제경영인 양성 및 경력개발과정 6기’가 우수과정으로, 신규로 개설한 품질관리 실무자 양성과정 1기가 일반과정으로 각각 선정됐다.

특히 기존 일반과정이었던 ‘미국취업 국제경영인 양성 및 경력개발과정’이 주관기관에서 ‘우수과정’으로 선정됐으며, 광주와 전남지역 대학에서는 유일하게 조선대가 K-Move스쿨 ‘우수과정’을 운영하게 됐다.

조선대 취업전략팀 관계자는 “2021년 우수과정(상경계열)과 신규과정(공학계열)을 운영하면서 양질의 해외 취업처를 꾸준히 발굴, 학생들의 수요에 맞는 국가와 과정을 확대해 해외취업 거점 대학으로 거듭나겠다”고 전했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