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4대 과기원 협력 '중소기업 R&D 공유센터' 6일 출범
국내 4대 과기원 협력 '중소기업 R&D 공유센터' 6일 출범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1.04.0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AIST에 센터 설치...4대 과기원 축적 역량 결집, 수요기반 기술혁신지원 One-stop 창구 본격 가동
4차 산업혁명 시대, 중소기업 R&D 공유 활성화 위한 산학연계 혁신 생태계 조성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4대 과학기술원은 4차 산업혁명 시대 기술혁신형 중소·중견기업의 전략기술 발굴과 공동연구 개발을 위한 ‘중소기업 R&D 공유센터(Center for R&D Support and Sharing for Small and Medium Enterprises)’를 설치하고 오는 6일 KAIST 대전 본원에서 개소식을 갖는다고 1일 밝혔다.

중소기업 R&D 공유센터(센터장 이태억)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광주과학기술원(GIST),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울산과학기술원(UNIST) 등 4개 과학기술원이 유기적인 협업을 통해 지역별로 분산돼 있는 과기원 교수들의 축적된 기술과 역량을 총 결집해 기술혁신형 중소·중견기업의 기술 혁신을 지원하기 위해 설립됐다.

4대 과기원은 2019년 하반기부터 중소기업 기술역량 혁신을 위해 뜻을 모아 첨단소재, 공정장비, 바이오 및 헬스케어, ICT 및 SW, 기계항공, 제조 자동화 및 지능화 등 6개 분야에서 중소기업과 전문가들의 자문을 받아 '중장기 전략기술의 로드맵(SMB-STAR) 2020'을 출간한 바 있으며 매년 갱신하고 공유 확산해 이를 중심으로 기술 이전 및 지원을 추진할 예정이다.

향후 센터는 기술개발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중견기업에게 4대 과기원이 축적해온 핵심기술을 효율적으로 매칭할 수 있는 R&D 공유 플랫폼을 구축해 기술 이전과 자문, 문제해결, 보유기술 상용화, 산학공동연구, 시험분석 지원, 교육훈련 등을 한꺼번에 해결할 수 있는 원스톱 기술혁신지원 상담창구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