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 현대차그룹과 지역 청소년 교육봉사 나서
인하대, 현대차그룹과 지역 청소년 교육봉사 나서
  • 오혜민 기자
  • 승인 2021.02.25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하대-현대자동차그룹,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업무협력 협약식
(왼쪽부터) 김웅희 인하대 학생지원처장, 이병훈 현대자동차그룹 사회문화팀 상무, 이의헌 사단법인 점프 이사장이 25일 코엑스에서 열린 ‘인하대-현대자동차그룹 업무협력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하대 제공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인하대학교(총장 조명우)가 25일 현대자동차 그룹과 함께하는 대학생 교육봉사단 ‘H-점프스쿨’ 업무협약 및 발대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김웅희 인하대 학생지원처장, 이병훈 현대자동차그룹 사회문화팀 상무, 이의헌 사단법인 점프 이사장과 인하대 학생 멘토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시작으로 환영사, 활동자 대표 선서, 장학증서 수여 순으로 진행됐다.

올해 8기를 맞는 H-점프스쿨은 현대차그룹이 미래인재 육성과 교육소외 문제 해소를 목적으로 2013년 시작한 사회공헌활동이다. 인하대는 올해 대상지역에 추가된 인천지역 주최기관으로 참여한다.

대학생 멘토로 선발된 인하대 학생들은 올해 3월부터 12월까지 인천의 지역아동센터에서 청소년들에게 교육봉사를 실시하며, 현대차그룹 임직원들은 대학생 멘토들에게 진로지도와 취업상담 등 멘토링을 진행한다. 

조명우 총장은 “멘티 청소년은 미래의 대학생 멘토로, 멘토 대학생들은 미래의 사회인 멘토로 성장하는 나눔의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 것이 목표”라며 “대학과 지역사회, 기업이 함께하는 봉사활동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 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