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동대 교수학습센터, ‘K-뉴스타트’로 학사경고 예방
극동대 교수학습센터, ‘K-뉴스타트’로 학사경고 예방
  • 오혜민 기자
  • 승인 2021.01.26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습 역량이 낮은 고위험군 학생을 체계적으로 관리
극동대 본관. 사진=극동대 제공
극동대 본관. 사진=극동대 제공

[대학저널 오혜민 기자] 극동대학교(총장 류기일) 교수학습센터는 재학생 중 학사경고를 조기에 예방하는 학습 지원 프로그램 ‘K-New Start(K-뉴스타트)’를 개발 및 운영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K-뉴스타트 프로그램은 학습 역량이 낮은 고위험군 학생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프로그램이다. 재학생을 대상으로 기초학력검사를 실시해 고위험군으로 판단되면 K-뉴스타트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하고 자기주도학습 컨설팅을 통해 고위험군 학생들을 체계적이면서도 지속적으로 관리하게 된다.

K-뉴스타트 프로그램은 2018학년도부터 2020학년도까지 매년 1회 이상 실시됐으며 이를 통해 학사경고자 학생 수는 2018학년도 176명, 2019학년도 139명, 2020학년도에는 88명으로 감소했다. 최근 3년 연속 학사경고자도 함께 감소했다.

학생들은 K-뉴스타트 프로그램에서 ‘자기조절학습 검사(SLT)’, ‘적성검사(Holland’s SDS), ‘해석 동영상 시청’ 등 세부프로그램을 통해 대학생활 적응도를 높이고 심리적 특성으로서 개인의 노력과 각자에게 적합한 학습방향과 전략을 설정할 수 있게 된다. 또 개인의 진로탐색, 직무분야에 대한 적성을 확인해 진로 설정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극동대는 학사경고자가 발생할 경우 K-뉴스타트 프로그램 참여를 권고하고 있으며 프로그램 참여자 중 직전학기 대비 성적 향상 우수자를 선정해 장학금도 지급하고 있다.

하지혜 교수학습센터장은 “극동대는 학습 소수자에 해당하는 외국인학생, 장애학생, 편입학생 등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며 “소외되는 학생들 없이 모든 학생들이 학습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