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대 한의과대학, 시신기증인 합동 추모식
대전대 한의과대학, 시신기증인 합동 추모식
  • 김주원 기자
  • 승인 2021.01.19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신기증인과 유가족의 뜻 마음에 새겨 훌륭한 의료인으로 거듭나길"
대전대 한의과대학이 지난 18일 대전대 한의학관 강의실에서 2020학년도 시신기증인에 대한 합동 추모식을 열고 있다. 사진=대전대 제공

[대학저널 김주원 기자] 대전대학교(총장 이종서) 한의과대학이 지난 18일 대전대 한의학관 강의실에서 2020학년도 시신기증인에 대한 ‘합동 추모식’을 열었다.

시신기증인 합동 추모식은 대학 한의과대학에 기증한 이들 중 당해 해부학실습에 사용 및 화장된 이들을 추모하는 행사다. 올해 추모 대상은 4명이다. 

코로나 19사태에 따라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진행된 이번 추모식에는 한의과대학 보직교수를 비롯한 해부학교실 교수와 응급구조학과, 물리치료학과 학생 및 대학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최정준 한의학과장은 “의학 발전을 위해 몸을 내어주신 분들의 뜻을 기리고 유가족 여러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우리학생들은 시신기증인과 유가족의 뜻을 마음에 새겨 훌륭한 의료인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신 기증은 해부학 교육과 연구를 위해 본인 또는 유가족의 뜻에 따라 조건과 보상 없이 시신을 학교에 기증하는 것을 뜻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