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민주화운동 역사 담은 민주역사기념관 건립한다
전남대, 민주화운동 역사 담은 민주역사기념관 건립한다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0.12.30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착공식 진행…990㎡ 부지로 마련
전남대가 30일 학군단 부지 일원에서 민주역사기념관 착공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전남대 제공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전남대학교가 민주길 방문자센터 기능을 하면서 민주화운동 역사까지 한눈에 볼 수 있는 ‘민주역사기념관’을 건립한다. 

전남대는 30일 전남대 학군단 부지 일원에서 민주역사기념관 착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신축공사에 나섰다. 

민주역사기념관은 현 학군단 부속건물 부지 990㎡(약 300평)에 2층 규모로, 1층에는 민주교육관, 영상실, 회의실, 다목적 홀 등이 들어선다. 2층에는 전시실이 마련돼 민주화운동과 관련된 각종 사료와 영상물들이 전시, 상영된다. 

건물 외벽에는 디지털도서관 신축시 철거됐던 박물관의 외장재 ‘청석’을 사용해 옛 건물의 자취를 남기도록 계획했다. 현 학군단이 인근 창조관으로 이전되면서 나란히 입지하게 될 학군단 건물도 ‘미래교육관’으로 변신하게 된다. 

정병석 총장은 “민주길을 만들기 위해 의견을 모으고, 예산을 마련하기 위해 동분서주했었는데,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마침내 대미를 장식하게 될 민주역사기념관을 착공하기에 이르렀다”며 “전남대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이 한 공간에 배치되는 역사공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