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대 개척언론인 동문회, 박도준 신임 회장 선출
경상대 개척언론인 동문회, 박도준 신임 회장 선출
  • 황혜원 기자
  • 승인 2020.11.29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시대, 언론인 동문회 나아갈 방향 찾을 것”

[대학저널 황혜원 기자] 경상대학교(총장 권순기) 개척언론인 동문회 신임 회장으로 박도준(사진) 경남일보 남부취재본부장이 선출됐다.

동문회는 지난 26일 비대면 온라인 투표 방법으로 신임 회장을 선출했으며, 박 신임 회장은 27일  열린 ‘2020년 개척언론인의 날’ 행사에서 2년간의 임기를 시작했다. 

박 신임 회장은 “코로나 시대에 개척언론인 동문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비대면 설문이나 제안을 받아 기틀을 마련하겠다”며 “경상대와 경남과학기술대가 통합해 국내 10위권, 세계 100위권 대학에 진입하는 데 기여할 수 있는 방안도 찾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서 그는 “지금 운영되고 있는 지역별 조직을 활성화하기 위해 선후배 언론인들과 서로 소통하고 협력하는 방법을 찾겠다”며 “개척언론인 동문들의 역할 가운데 하나는 모교의 발전을 위해 조언과 제안, 비평을 하는 것이라 생각한다. 모교 발전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전했다. 

박 회장은 경상대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한 뒤 1989년 경남일보에 입사했다. 2000년 편집부장 직대, 기획홍보부, 사업부, 편집부, 지역부를 거쳐 2020년부터 남부취재본부 본부장으로 일하고 있다. 

한편 개척언론인의 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최소한의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유튜브로 생중계했다. 행사는 개회, 인사씀, 감사패 수여, 개척언론인 상 시상 등으로 간소하게 진행됐다. 2020년 개척언론인 상은 뉴스사천 강무성 편집국장이 수상했으며 감사패는 김경곤 전 NH농협은행 진주시지부장이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