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습과 이웃돕기 동시에"...경동대 학생들, 김장 담가 미화원에 전달
"실습과 이웃돕기 동시에"...경동대 학생들, 김장 담가 미화원에 전달
  • 이승환 기자
  • 승인 2020.11.20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저널 이승환 기자] 경동대학교(총장 전성용) 호텔조리학과 학생들은 20일 학교 조리실습실에서 실습을 겸해 김장김치 담가 캠퍼스 환경미화 직원들에게 선물로 전했다. 

품앗이 형태로 진행되는 전래의 김장담그기는 이웃간 친목에 큰 도움이 된다. 경동대의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에서 위축됐던 학생들의 캠퍼스생활에 활기를 불어넣고, 학교 시설 청결에 애써온 직원들에게도 감사를 전할 목적으로 준비됐다.

호텔조리학과 학생대표 이준표 씨는 “평소 수고하시는 미화원 어머님들께 미안함이 있었다. 작은 정성이지만 감사를 전할 수 있어 보람됐다”며 "김치를 담그며 비대면수업으로 서먹했던 선후배간 분위기도 회복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